default_setNet1_2

거제시 노동복지회관, 복합문화공간으로 재탄생

기사승인 2023.02.03  17:42:24

공유
default_news_ad1

- 오는 8월 준공 예정, 복합문화공간으로 리모델링 중

운영 계획안에 대한 관계자 간담회 가져 의견 청취

거제시는 총 사업비 43억 원을 들여 노동복지회관을 리모델링 중에 있으며, 이르면 오는 8월 준공 예정이라고 밝혔다.

현재 40% 정도의 공정율로 준공 이후 물품 및 집기 비치, 입주 노동단체 선정 등의 절차를 거쳐 재개관을 준비하고 있다.

거제시 관계자는 직접 운영할지 민간에 위탁할지는 현재 결정된 바가 없으나, 상반기 중에 관련 조례 개정 절차를 거치면서 노동자와 지역주민이 함께 사용할 수 있는 복합문화공간으로 운영될 수 있도록 관계자 의견을 청취하여 운영 계획을 확정할 것이라고 말했다.

거제시는 2월 3일, 아주동주민센터에서 노동단체, 지역주민, 시의원들과 간담회를 열어 노동복지회관 운영 계획안에 대한 설명과 의견 청취 이후, 참석자들과 함께 공사현장도 점검했다.

박종우 거제시장은 “노동복지회관 운영 계획을 조만간 확정해서 재개관 준비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뉴스앤거제 nng@daum.net

<저작권자 © 뉴스앤거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